철저한 설비점검으로 봄철 전력계통 안정화 이상무

0
13
사진: UnsplashYuan Yang

– ’24년 봄철 계통 안정화 대책기간을 맞이하여 세종변전소 현장점검

산업통상자원부(이하 산업부) 최남호 2차관은 ’24년 봄철 계통 안정화 대책
기간을 맞이하여 3월 25일(월) 세종변전소 방문을 통해 설비관리 현황 및
전력설비 안정적 운영방안 등을 집중 점검하였다.

올 봄철은 역대 최소 전력수요가 전망되는 가운데 변동성이 심화되어
전력계통 운영의 난이도가 올라가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전력당국은 올
봄철 계통 여건을 고려하여 3월 19일(화) 「’24년 봄철 전력계통 안정화
대책」을 수립하였으며, 지난 3월 23일부터 6월 2일까지를 대책기간으로
지정하고 산업부·한국전력거래소·한국전력공사 합동 비상대책반을 운영하는
등 전력계통 안정화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특히, 이날 방문한 세종변전소는 호남과 수도권을 잇는 대규모 송전선로에
위치하여 변전소 고장과 같이 예기치 못한 상황이 발생할 경우, 출력제어
심화 등 계통 불안정성이 발생할 우려가 있는 핵심 변전소이다. 이에 따라
비상대응체계와 전력설비 점검계획을 마련한 상황이다.

최남호 2차관은 “안정적인 전력계통 운영은 우리 국민의 안정적인 생활과
우리 산업의 경쟁력과 밀접하게 연관된 만큼 중요”하며, “전력계통 안정화는
설비점검으로부터 시작하므로, 철저한 설비점검과 함께 전력 유관기관 간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해줄 것”을 참석자들에게 당부했다.

 

출처 : 산업통신자원부 전력정책관 전력계통혁신과

회신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